• 비즈니스
  • 라이프스타일
  • study report

제주맥주는 왜 맥주 냉장고를 290원에 팔았나

이 스토리는 <F&B 스몰 브랜드 Case Study 5. 제주맥주>2화입니다

3줄 요약

  • 인지도 없는 브랜드가 단번에 눈길을 끌려면, 심벌보다 색깔이 더 직관적으로 소비자에게 다가갈 수 있습니다. 제주 금능해변의 색을 따와서 제주맥주의 메인 컬러를 만들었고, 패키지의 핵심 무기로 사용했습니다.
  • 예산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아이템을 주면 자발적인 입소문이 가능하지 않을까 궁금했습니다. 맥주 냉장고를 만들어서 29CM와 협업했는데 당시 목표의 500%를 달성하면서 29CM의 수많은 콜라보 사례 중 성공한 케이스가 되었어요.
  • 항상 우리가 목표하는 비즈니스의 크기, 연간 비즈니스 목표를 먼저 정한 다음에, 그 값에 어울리는 브랜드 인덱스를 만들어야 브랜드가 지속해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습니다.
제주맥주를 처음 론칭할 때 목표는 ‘크래프트 맥주의 첫사랑 같은 브랜드가 되었으면 좋겠다’였습니다.

권진주 제주맥주 마케팅실 CMO는 폴인스터디 에 참여해서 경험 마케팅은 브랜드를 머릿속에 오래 각인시키는 효과가 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관련 내용은 1화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스토리는 강연 후 이어진 질의응답 내용을 정리한 것입니다.

폴인스터디 에 참여한 권진주 제주맥주 CMO(오른쪽)는 브랜드 포지셔닝을 위해 시그니처 맥주를 연 1회 정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왼쪽) 모더레이터 차승희 신세계센트럴시티 호텔개발프로젝트팀 부장 ⓒ폴인

페르소나는 없다, 우리가 곧 제주맥주

Q. 제주맥주의 메인 컬러가 시원하면서도 따뜻하게 느껴지는데 어떤 스토리가 있나요?

제주맥주의 메인 컬러는 제주맥주 양조장에서 5분 거리에 있는 금능 해변의 색을 따왔어요. 당시 예산이 없어서 패키지 디자인을 잘하는 에이전시와 일을 하기 어려웠어요. 예산에 맞춰 제안을 받아보니 돌하르방처럼 제주를 직접적으로 연상하게 하는 요소로 디자인을 주시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는 주변 아티스트 분들에게 스케치를 받아보고 싶다고 제안 드렸는데 그중 한 분의 디자인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아티스트가 아니라 건축 설계와 인테리어를 하시는 분이었어요. 제주맥주의 메인 컬러인 민트에 가까운 파란색 블루 톤은 실제 금능 해변에서, 그 외 요소들은 감귤과 현무암에서 색을 따왔습니다. 처음부터 색깔 자체를 제주맥주 패키지의 핵심 무기로 쓰겠다는 전략인데요. 인지도 없는 브랜드가 단번에 눈길을 끌기 위해서는 심벌보다 색깔이라는 요소가 더 직관적으로 소비자에게 다가갈 수 있다는 판단이었어요. 눈에 확 띄게 하기 위해서 색도 은빛을 가미해서 채도가 높은 색으로 만들었습니다.

Q. 패키지나 굿즈 디자인을 다 내부에서 하시나요?

내부에서 다 하고 있어요. 보통 크래프트 맥주라고 하면 좀 더 섬세하고 감성을 자극하는 디자인이나 스타일로 소비자에게 접근할 것이라고 생각하세요. 그래서 처음에 “회사 이름은 ‘제주맥주’이고 첫 제품 이름은 ‘제주위트에일’이라고 할 거예요”라고 이야기했을 때, 대부분은 “재미없다, 브랜드의 뭔가가 느껴지는 것이 없다”라고 반응하셨어요. 디자인도

BYE 2020, HELLO 2021!

올해의 마지막!
다시는 없을 폴인멤버십 이벤트

11/9(월) ~ 12/9(수)

  • 월간정기 가입시(선착순 2020명)

    신규 가입시 2주 무료! 다음 결제 시 5,000원 할인 페이백 쿠폰 발급

  • 연간정기 가입시(선착순 100명)

    12개월에 + 2개월 더! 가입자는 모두 연말 선물 증정 4만원 상당

이런 스토리 어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