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스타일
  • 커리어

막 내린 커피와 출근길 하늘, 거기에 삶의 기쁨이 있다

이 스토리는 <일하면서 아이도 키웁니다>6화입니다

앞으로도 '일'과 '양육' 양쪽에서 점점 더 어렵고 복잡한 문제를 풀어가게 되겠죠. 하지만 가장 중요한 건 여유를 잃지 않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Q. 무슨 일 하세요?

어린이와 청소년들을 위한 프로젝트에 투자하고 지원하는 벤처 필란트로피 기금*, C Program 의 대표로 일하고 있습니다. C Program이 관심을 갖는 영역은 크게 2가지입니다. '놀이터, 미술관, 도서관 안의 청소년 전용 공간과 작업실 등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공간을 만드는 일' 그리고 '새로운 교육을 시도하는 사람들을 찾아 지원하는 일'이에요.

C Program 팀은 실험적인 프로젝트들이 만들어지고 의미 있게 확산될 수 있도록 하는 비영리 투자자이자 기획자, 프로젝트 매니저 역할을 합니다. 더불어 그 과정을 담는 콘텐츠 매니저, 실험하는 사람들을 연결하는 커뮤니티의 매니저 역할도 담당하죠. 저는 각각의 프로젝트를 결정하고 진행하는 일도 함께 하지만, 좋은 팀을 만들고 팀이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벤처 필란트로피 기금 : 벤처의 투자 기법을 기부에 활용한 방식. 사회적으로 가치 있는 일을 하는 사람 또는 기관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자체적인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금전적 지원을 포함해 다양한 지원을 한다.

Q. 하루 일과가 궁금해요.

저는 초등학교 5학년이 된 아이를 키우고 있는데요. 보통 아침 6~7시 사이에 일어나서 아이가 그날 먹고 싶어 하는 메뉴로 아침을 차려주고, 저도 커피를 내려 마시면서 하루를 시작합니다. 일정과 동선에 따라 매일 출퇴근 시간이 달라지기 때문에 일 단위의 정해진 루틴을 만들기가 쉽지 않아서, 일주일 단위의 루틴을 만들어 지키려고 노력해요. 일정이 불규칙한 일을 한다고 해서, 일이 요구하는 대로 따라서 달리다 보면 제 일상의 중심이 생기기 어려워 고민하다가 찾은 단위가 일주일이죠. 그래서 저는 캘린더를 하루가 아닌 일주일, 이주일 단위로 보면서 계획하는 습관이 있어요. 예를 들면 '저녁 일정을 일주일에 두 번 이상 잡지 않기', '일요일 아침에 한 시간씩 운동하기' 같은 것들이죠.

일정에 따라 매일 출퇴근 시간이 달라지는 대표 역할을 맡고 있기에 일주일 단위의 루틴을 만들어 지키려고 노력합니다. ⓒ엄윤미

Q. 아이를 낳기 전과 후, 커리어에 특별한 변화가 있나요?

커리어 변화가 있는 건 아닌데, 시간을 쓰는 방식이 달라졌어요. 출산 전에는 프로젝트 기간 동안 매일 자정을 넘겨 퇴근했고, 주말에도 일을 하다가 프로젝트가 끝나면 완전히 쉬는 시간을 가졌어요. 업무에 몰입했다가 벗어나는 온앤오프(On-Off)가 확실한 패턴을 좋아하고 즐기는 편이었죠. 그런데 아이를 키우다 보니 업무의 '온(on)'을 일정 기간 이상

지금 폴인멤버십을 가입하면
전체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12,800원 / 매월 정기 결제

이런 스토리 어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