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즈니스
  • 테크

위챗, 알리건강, 메이투안이 이끄는 중국의 디지털 전환

이 스토리는 <가장 앞선 디지털 전환, 중국에서 엿보다>1화입니다

3줄 요약

  •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전통적인 사회구조를 디지털로 혁신하는 것을 말합니다. 한중을 오가며 중국의 디지털 트렌드를 읽고 있는 만나통신사 윤승진 대표가 중국의 디지털 전환 현황을 소개합니다.
  •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홀로 성장한 중국의 디지털 방역 사례가 눈에 띕니다. 글로벌 디지털 트렌드의 변화를 선도하는 것은 미국에 기반한 IT 기업이지만, 디지털 전환을 범용화하고, 일상화하는 것은 중국과 중국의 IT 기업입니다. 
  • 위챗을 통한 오프라인 매장 경험, 알리건강을 통한 원격진료, '만물배달' 메이투안 등 중국 디지털 전환 사례를 통해 디지털 전환의 전제가 무엇인지 엿볼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속 '나혼자' 성장한 중국

2020년 코로나19로 미국, 유럽을 포함한 세계 대다수 국가의 경제가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가운데, 홀로 플러스 성장에 성공한 나라가 있습니다. 바로 중국입니다.

IMF는 2021년 중국의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8.2%로 예상했는데요. 지난 9년 이후 최대 성장률입니다. 지난 3년간의 미중 무역분쟁이나 코로나19와 같은 전례 없는 위기 앞에서도 놀라운 회복력을 보이는 중국의 성장에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죠.

또한 코로나19 확진자 수도 글로벌 추세와는 다릅니다. 미국과 유럽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일평균 1만 명이 넘어가는 가운데, 중국은 몇 명대로 아주 적은 숫자입니다. 혹자는 통계의 신뢰성에 의문을 제기하며 수치의 진위여부를 의심하지만, 그럼에도 14억 인구에서 현재와 같은 상태를 유지할 수 있는 이유에 대해 좀더 객관적으로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2021년, 중국의 현재 모습은 어떨까요?

중국이라는 나라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더 크고, 다양성이 공존하는 국가입니다. 그래서 중국의 현재를 말하기 어렵습니다. 어느 지역을 가는지, 어떤 사람을 만나는지에 따라 천차만별이거든요. 하지만 분명한 것은 중국이 중국만의 방식대로 코로나19에 강력하게 대응했고, 이 대응이 어느 정도 효과를 거뒀다는 것입니다.

저는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중국의 디지털 트렌드를 연구하는 일을 합니다. 그리고 중국의 현 성장의 배경에는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중국은 중국 사회가 갖는 특수성을 기반으로 산업 전반의 디지털 전환에 성공했습니다. 그리고 이 디지털 전환 속에 우리가 참고할 만한 여러 부분이 있습니다.

중국과 한국이 똑같은 방법으로 디지털 전환을 진행하진 않지만, 적어도 우리가 성장하기 위한 비밀의 실마리를 얻을 수 있습니다. 디지털 전환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는 시기, 우리가 중국의 디지털 전환에 관심 가져야 하는 이유입니다.

코로나19 방역: 한중 디지털 전환의 차이

2020년 11월, 업무를 처리하기 위해 중국인 배우자가 중국을 다녀올 일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양국에서 각각 2주간 격리를 경험하며 중국과 한국의 방역에 있어서의 직접적인 차이를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이를 통해 디지털 전환이라는 시대적 과제에 대한 한중의 준비 현황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중국에서는 '디지털 건강코드(健康马)'를 모든 사람이 소지해야 합니다. 그리고 이동하는 곳마다 이 건강코드를 스캔합니다. 이 데이터는 국가의 중앙관리 시스템에서 관리합니다. 만약 고위험 지역에 다녀온 사람이 있다면,

지금 폴인멤버십 가입하면
일주일 3,700원에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폴인멤버십 회원 임OO님 일에 치여 산업의 흐름을 놓칠 때,
저는 망설임 없이 폴인을 찾습니다

  • 멤버십 혜택 첫번째

    디지털 콘텐츠
    무제한 열람

  • 멤버십 혜택 두번째

    온라인 세미나
    월 2회 무료

  • 멤버십 혜택 세번째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
    상시 할인

  • 멤버십 혜택 네번째

    폴인페이퍼
    월 1회 배송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