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즈니스
  • 테크

파인아트 김남표 작가가 본 미술 NFT 시장의 미래

에디터

이 스토리는 <지금 NFT 아트 새로운 판이 열린다>4화입니다

3줄 요약

  • 호랑이 그림으로 유명한 김남표 작가는 'Instant Landscape' 시리즈로 초현실적인 풍경화 작품 활동을 이어왔습니다. 
  • 30년 넘게 순수미술 작품 활동을 해오던 김 작가는 2021년, VR을 활용해 처음으로 NFT 작품을 선보였어요. 새로운 기술의 등장에 자극을 받아 창작의 모티브를 얻었다고 하는데요.
  • 김 작가는 NFT로 예술품 소유 개념이 보편화할 것으로 전망합니다. 작품을 매개로 대중과 활발한 소통이 일어날 때 미술 시장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다는 거죠.

김남표 작가가 구글 틸트 브러시로 그린 작품. ⓒ 최지훈

순수예술 작가, 디지털 아트에 도전하다

Q. 2021년 VR 기술로 'Instant Landscape' NFT 작품을 처음 선보였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Instant Landscape라는 주제로 계속 작업을 해왔는데 VR은 처음 시도해봤죠. 기존 VR 아티스트를 제외하고, 순수예술 작가 중 새로운 시도를 한 경우는 저를 포함해 총 3분 정도 됩니다. 국내에서 VR로 작업을 하는 게 아직 흔치 않아요.

VR을 쓰고 3D로 작업하는 방식이 기존 회화 작업과 크게 달라 보일 수 있어요. 하지만 사실 별다른 차이를 느끼지는 못했습니다. 원래 그림은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이니까요. 저는 VR을 하나의 재료라고 생각했어요. 수채화를 그릴 것인지, 유화로 할 것인지에 따라 선택하는 재료가 달라지는 것처럼요. VR이라는 미술 도구가 제게 맞을지 깊게 고민했죠.

Q. 어떤 점에서 VR로 작품을 만들 수 있겠다고 판단하셨나요?

원래 해왔던 회화와 디지털 작업의 공통분모를 찾았어요. 디지털 기술은 다양하잖아요. 그 중에서 나만의 방식과 기법을 구현할 수 있는 재료는 무엇일지 분석한 거죠. 

여러 가지를 비교했는데요. 헤드셋을 쓰고 팔을 허공에 움직여 그림을 그리는 VR이 괜찮겠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기존에도 신체성이 드러나는 페인팅을 해왔으니 공통점을 찾은 거죠. 평소에 자주 쓰는 목탄, 붓, 콩테 대신 마우스를 쓴다고 생각하니 해볼 만 하겠더라고요.

Q. 처

지금 폴인멤버십 가입하면
1,400여 개 스토리를 무제한으로!

폴인멤버십 회원 이OO님 폴인은 저에게 더 나은 내일을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을 주는 무기예요

  • 멤버십 혜택 첫번째

    디지털 콘텐츠
    무제한 열람

  • 멤버십 혜택 두번째

    온라인 세미나
    월 2회 무료

  • 멤버십 혜택 세번째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
    상시 할인

이런 스토리 어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