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즈니스
  • 라이프스타일

백종원은 왜 바나나우유로 푸딩 만들었나?

이 스토리는 <오늘의 브랜드 내일의 브랜딩 : 비마이비가 만난 요즘 브랜드가 사는 법>14화입니다

말 할 ‘거리’가 있다는 건 브랜드가 자발적으로 확산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원동력입니다_이수진 빙그레 바나나맛우유 마케팅팀 과장

우유 브랜드가 빨대를 디자인한 이유

대행사와 함께 일을 하다 보면 트렌드에 맞춘 수많은 마케팅 전략을 제안받는데요. 제안을 받고 브랜드 매니저인 제가 가장 먼저 하는 일은 제안서에 적힌 '바나나맛우유'를 다른 브랜드 이름으로 바꿔 보는 것입니다.

다른 브랜드 이름으로 바꿔서 제안서를 읽어도 문맥이 어색하지 않고 물 흐르듯 자연스럽다면 다시 생각합니다. 바나나맛우유가 아니어도 자연스러운 전략이라면 어떤 브랜드라도 할 수 있는 캠페인이 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모든 마케팅 캠페인에서 중요한 건 바로 ‘브랜드니스Brandness’입니다. 마케팅 캠페인이 정말 인상적이었는데 막상 브랜드가 기억나지 않는 게 있잖아요. 그게 바로 브랜드니스를 고려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패키지에서 비읍, 니은, 니은을 제거한 ㅏㅏㅏ맛 우유 ⓒ 빙그레 바나나맛우유

사실 바나나맛우유에서 진행했던 'ㅏㅏㅏ맛 우유' 이벤트는 같이 패키지에 메시지를 적는 프로모션은 다른 브랜드에서도 진행했던 캠페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캠페인을 진행했던 건 바나나맛우유이기 때문에 이 캠페인을 더욱 잘할 수 있다는 확신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바나나맛우유는 '마음을 연결해 주는 매개체'라는 속성이 있는데 친구 또는 썸남썸녀에게 쪽지와 함께 바나나맛우유를 건네준 기억은 다들 있을 거예요.

바나나맛우유가 드라마 PPL을 한 적이 단 한 번도 없는데 드라마에도 솔직한 마음을 전하는 장면들에 소품으로 많이 등장합니다. 실제 일상에서 많은 분들이 바나나맛우유를 마음을 전하는 용도로 많이 활용하고 계시고요.

패키지에 '메시지'를 전할 수 있게 한다는 발상에 추가적으로 밀레니얼 세대가 좋아하는 ‘드립’을 넣기로 결정했습니다. 패키지를 아예 빈칸으로 둬도 좋지만 비읍, 니은, 니은만 제거해서 드립을 좋아하는 세대가 창의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제약을 만들었습니다.

실제 많은 분들이 드립력을 자랑하면서 인스타그램에 게시글을 업로드해주셨습니다. ㅏㅏㅏ에 들어갈 글을 적기 위해 꽤 오랜 시간 단지 모양의 바나나맛우유를 손에 들고 있으셨으리라 생각합니다.

바나나맛우유의 브랜드니스를 가장 잘 보여준 마이스트로우

지금 폴인멤버십 가입하면
일주일 3,700원에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폴인멤버십 회원 이OO님 7개월째 구독 중인데 사용할수록
만족도가 높아지는 서비스는 처음이에요

  • 멤버십 혜택 첫번째

    디지털 콘텐츠
    무제한 열람

  • 멤버십 혜택 두번째

    온라인 세미나
    월 2회 무료

  • 멤버십 혜택 세번째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
    상시 할인

  • 멤버십 혜택 네번째

    폴인페이퍼
    월 1회 배송

목차
  1. 0화

    요즘 브랜드는 브랜딩도 달라야 한다

    무료

    스크랩
  2. 1화

    "인스타를 어떻게 그렇게 잘하세요?" 8만 팔로워 모은 '몬타나 최'의 대답

  3. 2화

    프레임몬타나가 연예인 협찬보다 중요시하는 한 가지

  4. 3화

    성수동 힙스터들 모인다는 '이곳', 원래는 신발공장이었다고?

  5. 4화

    성수연방에선 서점, 만두집, 샐러드가게가 공존한다

  6. 5화

    신문 안 보는 MZ세대, 뉴스레터 '뉴닉'에는 열광하는 이유

  7. 6화

    뉴스 읽어주는 고슴도치 '고슴이'는 어떻게 태어났나?

  8. 7화

    60년 된 자동차 브랜드 미니는 여전히 '트렌디'하다

  9. 8화

    자동차 회사가 밀라노, 뉴욕, 상하이에 건물을 지은 이유

  10. 9화

    28살 창업가, 사업 접고 실리콘밸리로 간 까닭은?

  11. 10화

    1인 크리에이터 '태용'은 어떻게 브랜드가 되었을까?

  12. 11화

    "무엇을 줄 것인가?" 앱을 브랜딩 할 때 가장 중요한 질문

  13. 12화

    모바일 서비스 '직방', 왜 잡지까지 만드나?

  14. 13화

    40살 넘은 바나나우유가 밀레니얼과 친해지는 법

  15. 14화

    백종원은 왜 바나나우유로 푸딩 만들었나?

    현재글
  16. 15화

    독서 앱 밀리의서재가 공략한 국내 독서 인구의 2가지 특징

  17. 16화

    "라면 먹고 갈래, 밀리하고 갈래?" 밀리의서재 밀레니얼 공략법

  18. 17화

    카르티에 브레송의 영감을 담은 후암동 '피크닉' 이야기

  19. 18화

    다시 태어난 제약회사 사무실, 후암동 '피크닉'

  20. 19화

    기성 잡지에는 있지만 매거진 B에는 없는 3가지

  21. 20화

    매거진 B 편집장이 말하는 매거진 B라는 브랜드

  22. 21화

    선글라스 끼고 눈사람도 만들고…아무나 오지 말라는 회사

  23. 22화

    프라이탁, 인스타그램 사로잡은 제주 플레이스 캠프가 '콜라보'하는 법

  24. 23화

    1년에 100억 잔 넘게 팔리는 믹스커피가 '책방'을 냈다고?

  25. 24화

    세계 최초 '믹스커피'의 MZ세대 공략 '경험 마케팅' 포트폴리오

  26. 25화

    살아남는 브랜드가 되려면?

이런 스토리 어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