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즈니스
  • 라이프스타일

1년에 3개월 밖에 못 사는 호빵 브랜드의 비애

이 스토리는 <오늘의 브랜드 내일의 브랜딩2>9화입니다

광고를 아무리 많이 해도 매장에 소비자 접점이 없으면 힘들어요. 마트 매대에 있는 호빵의 패키지가 모든 광고의 끝자락이자 정점입니다. 그래서 광고를 상품 패키지에 녹여내죠. _이정훈 삼립 브랜드마케팅 팀장

비마이비’s Comments

변화가 빠른 시대, 오래된 브랜드는 어떻게 살아남아야 할까요? 1971년 출시해 올해로 50살이 된 삼립호빵에서 그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그동안 '추억'을 연상하는 오래된 브랜드였지만 재치 있는 도전을 이어가며 시대에 맞는 브랜딩을 해나가고 있습니다. 초코, 단호박 크림치즈 등 새로운 재료를 더하고, PPL, 배달의민족과의 협업 등을 통해 MZ세대에 어필하는 기획을 선보이며 추억 돋는 오래된 제품에서 젊은 층에 각인되는 브랜드로 발돋움하고 있습니다. 

Be my B에서 삼립호빵의 그 새로운 도전 이야기를 들어보았습니다.

호빵을 좋아하세요?

안녕하세요? 이정훈이라고 합니다. 반갑습니다. 저는 올해 75주년 된 SPC의 브랜드 마케팅팀에서 팀장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대부분 삼립호빵을 오래된 브랜드, 관리가 잘된 브랜드로 알고 계시죠.

그런데 사실 삼립이 브랜드에 관심을 가진 지는 이제 2년 됐습니다. 먼저 여러분께 질문을 하나 드리고 싶어요. 혹시 호빵 좋아하세요? 정말 좋아하세요? 호빵으로 브런치 드실 수 있으십니까?

사실 저는 2년 전까지 호빵을 돈 주고 사 먹은 기억이 없어요. 왜냐면 호빵은 겨울에 어머니가 항상 식탁 위에 올려두는 간식일 뿐이거든요. 물론 배가 고파서 사 먹었을 수는 있지만, 호빵의 브랜드를 인지하고 취향을 따져가면서 사 먹은 적은 없는 거죠.

호빵이 지금까지 성공했던 이유는 삼립이라는 회사의 역량 덕인 것 같아요. 전국 유통망을 갖고 있다 보니 굳이 어렵게 찾지 않아도 항상 편의점이나 마트에 있었죠. 겨울이 되면 그냥 지나가다가 보이니 사 먹는 게 호빵이잖아요.

그런데 여기 문제가 있어요. 요즘엔 브랜드가 내재화되어야 소비가 일어나는 시대 같아요. 그런데 호빵은 그런 브랜드

지금 폴인멤버십 가입하면
일주일 3,700원에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폴인멤버십 회원 이OO님 폴인은 저에게 더 나은 내일을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을 주는 무기예요

  • 멤버십 혜택 첫번째

    디지털 콘텐츠
    무제한 열람

  • 멤버십 혜택 두번째

    온라인 세미나
    월 2회 무료

  • 멤버십 혜택 세번째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
    상시 할인

  • 멤버십 혜택 네번째

    폴인페이퍼
    월 1회 배송

이런 스토리 어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