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book / 뉴닉(2) : 고슴도치가 주3일 뉴스레터를 보내는 이유

뉴닉(2) : 고슴도치가 주3일 뉴스레터를 보내는 이유

<뉴닉(1) : 낡은 경험을 괜찮은 경험으로 리브랜딩하다>에서 이어지는 글입니다.

 



 

 

현대미술을 전공하고 디자인 에이전시에서 폭스바겐, 재규어, 입큰(IPKN) 등 자동차, 화장품 분야의 그래픽 디자인을 맡아왔다. 다양한 작업을 하기 위해 퇴사한 뒤 프리랜서 디자이너로 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작업을 하다가 2018년 말 뉴닉(NEWNEEK)에 합류해 뉴닉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만들고 있다. 

 



 

아무도 한국 언론사의 굿즈를 사지 않는 이유

 

이 미디어를 내가 구독하고 있다는 걸 티내고 싶고, 자랑스럽게 여길 수 있다면 정말 사랑받는 미디어가 될 수 있지 않을까요?
_양수현 뉴닉 디자이너

안녕하세요. 저는 뉴닉에서 브랜드 디자인을 담당하고 있는 양수현이라고 합니다. 앞서 김소연 대표가 서비스 측면에서 뉴닉을 설명해 주셨다면 저는 디자이너로서, 함께 브랜드를 만들어 간 입장으로 마주했던 한국 미디어 시장의 문제점 그리고 뉴닉이 발견한 해결책에 대해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왜 우리나라 언론사는 굿즈가 없을까요? 이 질문이 처음 떠오른 건 작년에 제가 뉴욕에 여행을 갔을 때였습니다. 여행자로서 힙한 곳들을 찾아다녔어요. 힙한 카페를 가고 갤러리에 다녔어요. 그런 곳에서 마주친 힙한 언니, 오빠들이 뉴요커란 미디어에서 판매하는 에코백을 정말 많이 메고 있더라고요. 
 
미디어에서 만든 굿즈를 닳고 닳을 때까지 사용하는 게 정말 신기했어요. 뉴욕타임스 홈페이지에 가면 굿즈를 파는 스토가 있습니다. 맨투맨 티셔츠, 비니, 캡 모자, 텀블러 정말 많은 굿즈를 만들어 판매하고 심지어 아기들 내복도 팔고 있습니다. 
 
가격은 39달러 정도고 홈페이지에 멋진 모델이 굿즈를 착용한 사진도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어떨까요? 조선일보 같은 기성 언론사는 굿즈를 파는 대신 구독을 하는 사람들에게 선물을 줍니다. 홈페이지에 가면 구독 선물을 보실 수 있는데요. 선풍기, 드라이기, 청소기 같이 생활에 밀접한 사은품을 주고 있어요. (웃음) 
 
만약 조선일보에서 조선일보라고 쓴 맨투맨 티셔츠랑 캡 모자, 중앙일보라고 쓴 핸드폰 케이스, 한겨레라고 쓴 에코백을 판매한다면 어떨까요? 저는 사지 않을 것 같아요. 만약 선물을 받는다면 내복으로는 잘 입을 수도 있겠다 싶더라고요. 
 
이런 차이가 나는 이유가 뭘까? 생각을 했습니다. 이 미디어를 내가 보고, 구독한다는 사실을 별로 티 내고 싶지 않고, 자랑하고 싶지 않아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뉴스가 순간적으로 ‘읽는다'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닌 콘텐츠가 되어버린 거죠. 이렇게 한국 미디어 브랜딩의 문제점을 발견했습니다. 
 
발견한 문제점을 두고 팀원들과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럼 뉴닉은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거야?라는 물음을 가지고 작당을 시작했습니다. 제가 킴(김소연)과 빈(빈다은)을 처음 만난 게 작년 여름이었습니다. 두 분이 제가 뉴닉을 브랜딩 하는데 도움이 될만한 말을 정말 많이 해주셨는데 그중에 인상적인 게 이거였어요. 
 
수현님, 왜 있잖아요.
되게 난 놈 같고, 되게 bitch 같은데 사랑스러워서 미워할 수 없고,
할 말은 똑 부러지게 하는데 그렇다고 말이 많거나 잘하려는 느낌은 없는 그런 거

저도 그게 무슨 말인지 알긴 알겠는데 표현이 어렵더라고요. 여러 차례 미팅을 하고 생각을 하면서 문득 떠오른 게 혁오밴드였습니다. 혁오밴드는 기본적으로 음악을 되게 잘하죠. 패셔너블하고 개성이 넘치는 밴드로 인식되고 있고요. 무엇보다 유머가 있습니다. 근데 말이 많진 않아요. 
 
처음 데뷔했을 때부터 앨범 커버를 노상호 작가님이랑 계속 진행하면서 어느 정도 통일성도 생겨서 혁오밴드만의 브랜드가 만들어졌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뉴닉도 기본적으로 뉴스레터를 잘 만들어야 하고, 뉴스레터가 잘 읽힐 수 있게끔 매력적

  • 오늘의 브랜드 내일의 브랜딩 : 비마이비가 만난 요즘 브랜드가 사는 법

    Be my B

    매주 수

오늘의 브랜드 내일의 브랜딩 : 비마이비가 만난 요즘 브랜드가 사는 법

스토리북 구매하기
Top
팝업 닫기